SAP 코리아 ‘2013 런베터’ 최종 우승팀 발표

- 3개월 간 150개 팀 치열한 경합
- 본선 및 결선 진출자에게 창업 지원•인턴십•무료 IT 교육 등 다양한 혜택 제공

SAP코리아(대표 형원준, www.sap.com/korea)는 지난 3일 세종대학교 광개토관에서 ‘2013 런베터(2013 RUN BETTER 창업 경진대회)’ 결선 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결선은 상상력과 혁신을 통한 새로운 창업 아이디어를 제안한 최종 7개 팀이 경쟁하여 오디션 형식으로 심사, 최종 우승자를 선발했다.

2013 런베터 대회는 SW를 활용한 경영혁신 방안을 찾고 유능한 인재와 스타트업 발굴을 위해 SAP 코리아가 주최하고 창업진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글로벌 IT 기업, 창업투자사가 후원했다. 지난 3개월 간 150개 팀이 참가해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제안으로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최종 결선에서는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을 포함한 7명의 전문 심사위원, 참관 신청자 중 선정된 50명의 창업 투자 전문 평가단이 아이디어의 창의성과 실현 가능성, 창업 후 비즈니스 실행 가능성, 발표 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수상자를 결정했다.

영예의 대상은 ‘고객만족을 위한 정확한 택배 도착 시스템 구축’을 제안한 아주대학교의 센스앤펄셉션(Sense And Perception)팀에게 돌아갔다. 최우수상은 ‘능동적 축구 시청 어플리케이션’을 발표한 아주대학교의 더블케이(Double.K)팀이 받았으며 이 밖에 5개 팀이 우수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 대상에게는 천만원, 최우수상과 우수상은 각각 오백만원, 삼백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또한 본선 및 결선 진출자에게는 △SAP 인턴십 및 프로젝트 경력 인정 △창업진흥원 보육센터 입주 △창업보육센터를 통한 글로벌 비즈니스 모델 개발 △정부기관 창업 교육 프로그램 참가 지원 △최신 기업용 비즈니스 IT 교육 무료 수강 혜택이 제공된다.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은 “이제 기업용 SW시장도 창의적 아이디어만 있으면 SAP의 기업용 SW 플랫폼을 활용해 창업은 물론 글로벌 시장 진출 및 선점이 용이해졌다”며, “국내 SW 산업은 디자인씽킹과 글로벌 표준 플랫폼을 기반으로 세계로 지적재산을 수출하는 산업으로 변화하고, 창의적 인재를 확보하는 것도 수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SAP코리아는 지난 3일 세종대 광개토관에서 ‘2013 런베터(2013 RUN BETTER)’ 결선 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고객만족을 위한 정확한 택배 도착 시스템 구축’을 제안해 대상을 수상한 아주대학교의 센스앤펄셉션(Sense And Perception)팀.

# # #

SAP에 대하여
SAP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분야의 선도기업으로, 광범위한 산업 분야에서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이 보다 향상된 경영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부서에서 경영진까지, 유통에서 영업까지, 데스크톱에서 모바일 기기에 이르기까지 SAP는 사람과 조직이 보다 효율적으로 일하고 보다 효과적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활용해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 전세계 24만8500 고객이 수익 경영, 신속한 적응력, 지속적 성장을 위해 SAP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sap.com/korea에서 제공된다.

이 창을 닫으면 입력한 모든 정보가 삭제되고 기본 페이지로 돌아갑니다.